본문바로가기 3.215.79.204
모바일 메뉴 닫기

대학정보

미래 100년 새로운 도전

메인으로

언론보도

의과대학 설립 31주년 기념식 개최
배부일 : 2022/05/06 보도언론 : 경북매일신문 작성자 : 홍보실_관리자 조회수 : 906
6일 열린 대구가톨릭대 의과대학 31주년 기념식에서 참가자들이 기념촬영을 하고 있다.

  대구가톨릭대(총장 우동기) 의과대학이 설립 31주년을 맞아 6일 교내 루가관 대강당에서 기념식을 가졌다.

  이번 기념식은 의과대학 31년 역사를 되돌아보고 미래 의료분야의 선도적 역할을 수행하기 위한 비전을 발표하고자 마련됐다. 코로나19 상황으로 지난해 30주년 기념식이 취소되면서 이번에 기념식을 개최하게 됐다.

  행사에는 학교법인 선목학원 이사장 조환길 대주교, 이태순 대구가톨릭대 총동창회장, 김숙영 의과대학장을 비롯한 교직원, 동문, 학생 등 200여 명이 참석해 의과대학 31주년을 기념하는 시간을 가졌다.

  설립 31주년을 맞아 김홍태 의과대학 교무부학장은 의과대학 발전계획을 발표했고, 의과대학 1기 졸업생들이 3천만원, 의과대학 동창회가 2천만원을 발전기금으로 기탁했다. 또 사랑과 봉사를 실천하는 의료인을 양성하겠다는 의지를 상징하는 금속공예 작품 ‘의대인의 의자’를 루가관 앞 정원에 설치하여 공개했다.

  조환길 대주교는 “대구가톨릭대 의과대학의 설립 목적은 예수 그리스도의 가르침인 이웃 사랑을 실천하기 위함이다. 지난 31년 간 교직원과 학생들이 그 설립 목적을 달성하기 위해 많은 땀을 흘린 덕분에 이제 지역을 대표하는 훌륭한 의과대학으로 성장하게 됐다”며 축하의 말을 전했다.

  김숙영 의과대학장은 “지난 31년 간 지역사회와 의료계에서 보내주신 관심과 사랑에 진심으로 감사드린다. 이제 ‘열정으로 달려온 30년, 멈추지 않는 우리의 여정’이라는 슬로건 아래, 사랑과 봉사의 정신으로 세상을 밝히는 빛과  같은 의과대학으로 발전하기 위해 더욱 노력할 것”이라고 말했다.

  대구가톨릭대 의과대학은 가톨릭 정신을 바탕으로 역량있는 의료인을 양성해 의학발전과 지역사회에 기여한다는 목표로 1991년 설립됐다. 현재까지 약 1천명의 졸업생을 배출했다.

최상단 이동 버튼